12월 기존주택 매매 급감

지난해 12월 기존주택 매매량이 예상보다 큰 폭으로 감소했다. 시장에 매물로 나온 주택 재고가 17년 만에 최저 수준으로 줄어든 가운데 모기지 금리가 급등하면서 주택시장을 위축시켰다.

24일 전국부동산중개인협회(NAR) 발표에 따르면, 지난해 12월 중 기존주택 판매건수는 전월비 2.8% 감소한 549만 건(연율환산)으로 집계됐다. 시장 예상치는 1.1% 감소한 552만 건 이었다.

지난해 전체 주택 판매량은 545만 건으로 2006년 이후 가장 많았다. 2015년 기록은 525만 건이었다.

한편, 지난달 주택 재고량은 3.6개월어치로 지난 2005년 1월 이후 가장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중앙일보 기사보기

Check Also

[오피니언] ITK의 쉬운경제와 마켓분석 11/20/18

ITK의 쉬운경제와 마켓분석   베어마켓에 진입한 FAANG 어제 오늘 무서운 속도로 기술주가 주도하는 하락장세가 나오고 …

error: Content is protected !!